'박근혜 최순실'에 해당하는 글 6건

안녕하세요 포메라니안&고양이 분양 전문 켄넬 모모하우스 입니다.^^

새누리당 김용태 국회의원과 남경필 의원이 탈당을 해서 화제가 되고 있습니다. 이번 최순실 게이트로 인해 박근혜 뿐만 아니라 새누리당도 공범이라고 손가락질 받고 있는 가운데 김용태 국회의원과 남경필 의원 또한 현시국에 대해 심각성을 파악하고 새누리당 탈당을 결정한 모양 입니다.



​김용태 국회의원 남경필 새누리당 탈당

김용태 국회의원과 남경필의 새누리당 탈당은 최순실 게이트 이후 처음으로 이루어진 탈당인데요. 이제 새누리당 탈당의 첫 스타트를 김용태 국회의원과 남경필이 끊으면서 이후 다른 국회의원들의 탈당 여부도 주목을 받고 있습니다.



남경필과 김용태 국회의원은 공동 기자회견을 갖고 기자회견장에서 새로운 정치 새로운 시대를 열기 위해 이 자리에 서게되었다고 운을 떼며 남경필 경기지사는 집권여당인 새누리당은 정당다움을 잃어버렸고 새누리당으로는 자유와 나눔, 배려의 가치 그리고 미래비전을 담을 수가 없다고 말 했습니다.




또 남경필과 김용태 국회의원은 새누리당을 역사의 뒷자락으로 밀어내고 정당다운 정당 새로운 대안을 만들어 갈 것이라고도 말했는데요. 그렇다면 이 말인 즉슨 남경필과 김용태 국회의원이 새누리당을 탈당하고 신당을 만들겠다는 의미가 아닌지 풀이가 됩니다.



남경필은 헌법의 가치를 파괴하고 실정법을 위반 해 가며 사익을 탐하는 대통령은 국민을 대신해서 최고의 권위를 위임 받을 자격이 없다며 박근혜를 비난 했고 김용태 국회의원은 새누리당은 헌법가치와 법치를 수호하기를 포기 했다고 말하며 국민이 헌법을 통해 부여한 대통령의 권한을 최순실 패거리들의 사리사욕을 채우는데에 사용을 했다 박근혜는 잘못을 인정하기는 커녕 국민 앞에 거짓말을 늘어놓고 계속 권력을 잡겠다고 한다며 탈당 선언과 동시에 박근혜를 맹비난 했습니다.



오죽 김용태 국회의원이 답답했으면 박근혜에게 파렴치의 극치라고 독설을 퍼부었을까요? 새로운 신당을 창당 한다고 하니 과연 얼마나 바르고 깨끗한 정당을 만들지 기대가 됩니다. 사실 새누리당이 없어지고 새로운 당의 창당의 필요성은 계속 제기되고 있었지만 이번 기회에 제대로 된 정당이 하나 탄생 되었으면 하는 바램 입니다.




​남경필 입장 전문

<국가다운 국가 건설을 위한 선언문>
존경하는 국민 여러분! 저는 오늘, 대한민국과 대한민국 국민 그리고 역사 앞에서 엄중한 선언을 하고자 합니다.
국가는 국가다워야 합니다. 국가는 국민을 위해 공익을 앞세워야 합니다. 집권세력과 특정 지배층의 사익을 채우는 도구가 되어서는 안 됩니다.
국가는 시대를 통찰하고 시대정신을 담아내야 합니다. 시대를 거꾸로 되돌리는 국가는 국가다운 국가가 아닙니다. 지금 국민들은 대한민국이 과연 국가다운 국가인지 묻고 있습니다.
누구를 위한 국가인지, 어느 시대의 국가인지 묻고 있습니다. 우리 대한민국이 앞으로 제대로 나아가고 있는지 묻고 있습니다.
국민들은 국가를 국가답게 만들기 위해 국가 최고의 권위를 대통령에게 위임했습니다. 때문에 대통령은 국민이 위임한 권한을 기초로 헌법을 수호하며 공익을 위해 국가를 통치해야 합니다. 헌법의 가치를 파괴하고 실정법을 위반해가며 사익을 탐하는 대통령은 국민으로부터 최고의 권위를 위임 받을 자격이 없습니다. 그런 대통령이라면, 국민은 대통령에게 위임한 권한을 되찾아올 수밖에 없습니다. 정당은 정당다워야 합니다. 바른 정당은 국민과 공익을 앞세우며 시대의 가치를 발견하고 그 가치를 실현하기 위해 존재해야 합니다. 정당이 특정인이나 특정세력의 사익을 위해 존재하는 순간, 그 정당의 존재 이유는 사라지는 것입니다. 존경하는 국민 여러분! 감히 말씀드립니다.
지금 대한민국은 뒤틀리고 낡은 과거를 버리고 새 시대를 준비해야 하는 역사적 전환점의 문턱에 서 있습니다. 그렇기에 원칙과 가치를 올바로 세우며, 정방향의 역사와 함께 가는 길을 택해야 합니다. 여기에는 어떤 정치적 계산도 있을 수 없습니다.
그런데 대한민국이 국가다움을 잃어가고 있습니다. 대통령은 국민의 마음에서 지워진지 오래고 민주주의를 지켜나갈 의지도 능력도 없습니다. 집권여당인 새누리당은 정당다움을 잃어 버렸습니다. 새누리당으로는 자유와 나눔, 배려의 가치 그리고 미래 비전을 담아낼 수 없습니다.
거스를 수 없는 역사와 국민의 명령에 따라 선언합니다. 저는 오늘 생명이 다한 새누리당을 역사의 뒷자락으로 밀어내고자 합니다. 그 자리에 정당다운 정당, 새로운 대안을 만들어 갈 것 입니다. 그리고 새로운 시대를 열고 국가다운 국가를 만들어 자랑스러운 대한민국의 미래를 건설하겠습니다.
잘못된 구시대의 망령을 떨쳐내고, 미래를 걱정하는 국민과 온전히 함께 하겠습니다. 시대와 가치 그리고 국가시스템의 교체를 반드시 이뤄내겠습니다. 감사합니다.



​김용태 국회의원 입장 전문

​저는 오늘 새누리당을 떠납니다.
공화국의 헌법은 유린되었고 국민의 믿음은 부서졌습니다.
헌법의 최종 수호자인 대통령이
민주주의 공적 기구를 사유화하고 자유 시장 경제를 파괴했습니다.
공직자들의 영혼과 자존심을 짓밟으며 이들을 범법행위로 내몰았습니다.
기업 돈을 갈취하고 사기업을 강탈하는 데 공모했습니다.
새누리당은 이런 대통령을 막기는커녕 방조하고 조장하고 비호했습니다.
국민은 말씀하십니다.
대통령과 새누리당은 공범이라고 말입니다. 백번 맞는 말씀입니다.
죽은 죄를 지었다고 자복하고 처벌을 기다려도 모자랄 판입니다.
그런데 고개를 빳빳이 들고 내가 뭘 잘못했냐고 기고만장합니다.
벌인 죄도 기가 막히건만 시치미를 떼고 도리어 역정을 내는
대통령과 새누리당 지도부에 국민들은 절망하고 있습니다.
파렴치의 극치입니다. 정말 죄송합니다. 염치가 없습니다.
대통령은 헌법을 유린하고 법치를 훼손했지만
대한민국은 반드시 헌법과 법률에 의거하여 대통령과 그 일파를 단죄해야 합니다.
국민들은 비폭력 평화집회를 통해 그 의지를 보여주셨습니다.
이제 모든 책임은 정치권이 져야 합니다.
그러나 국회 제1당이자 집권당인 새누리당은
국민이 부여한 책임을 질 의지와 자격이 없습니다.
뜻있는 분들이 새누리당 안에서 해결해 보려고 노력하고 있지만
국민 여러분 보시는 바와 같이 그 가능성이 거의 없습니다.
국민 여러분,
저와 남경필 지사는 지금 새누리당을 나가
진정한 보수의 중심을 다시 세우는 데 모든 노력을 기울이겠습니다.
진정한 보수의 중심을 세워
무엇보다도 먼저 헌정질서 복원의 로드맵을 작성하는 일에 나서겠습니다.
헌법을 유린한 대통령과 그 일파가
헌법과 법률에 의거하여 의법 조치되도록 앞장서겠습니다.
급변하는 국제 정세에 발맞추어
안보 태세 확립을 위한 초당파적 협력이 이루어지도록 노력하겠습니다.
무너지고 있는 경제를 일으켜 세우고 일자리를 만들어
국민의 삶을 안정시키는 데 노력하겠습니다.
공부 열심히 해서 훌륭한 사람이 되라고 아이들에게 얘기할 수 있는 사회
열심히 일하면 좋은 날 있을 거라고 젊은이들에게 말할 수 있는 세상
특권과 반칙, 기득권과 차별 없는 나라를 만드는 데 노력하겠습니다.
저는 지난 5월 당 혁신위원장을 사퇴하며
국민들과 당원들게 말씀 드린 바 있습니다.
“국민에게 무릎 꿇을지언정 그들에게 무릎 꿇지 않겠다”고 말입니다.
그리고 국민들께서는 다 아실 것입니다.
“무릇 장수된 자의 의리는 충을 쫓아야 하고
충은 백성을 향해야 한다”는 것 말입니다.
지난 주 수능을 본 제 아들이 광화문 촛불집회에 가
저에게 이렇게 문자를 보냈습니다.
“전인권 아저씨의 행진을 들으며 민주주의를 외치고 있다”고 말입니다.
미력이나마 제 모든 것을 걸고
이제 국민에게 향하는 충으로
상식이 통하는 대한민국을 위해 행진하겠습니다.
2016. 11. 22.
김용태 올림



​김용태 국회의원과 남경필의 새누리당 탈당 결심이 헛되지 않게 신당 창당에 박차를 가해서 국민들이 살기 좋은 나라 진정으로 국민을 생각 해 주는 나라로 만들어주었으면 좋겠습니다. 새누리당 조차 박근혜 최순실과 함께 공범이라고 손가락질을 받고 있는 가운데 새누리당이라는 이름표를 가지고 다른 국회의원들도 끝까지 갈지 그 귀추가 궁금하네요.




최순실 게이트가 깊숙히 들어가면서 새로운 사실들이 속속 드러나고 있습니다. 이젠 최순실 운전기사 조차 양심에 가책을 느꼈는지 최순실에 대해서 이야기를 꺼냈다고 하더군요. 이제 완전 갈때까지 간 드라마가 아닌가 생각이 됩니다. 정의가 살아있다는걸 확실히 보여줘야죠. 박근혜와 최순실 그 패거리들에게 말이죠.



​최순실 운전기사 최순실 슈퍼 갑질에 등 돌렸나?

최순실 운전기사가 최순실에 대해서 입을 열었다고 합니다. 바근혜가 처음 1998년 국회의원으로 당선된 시절 최순실 일가가 수억원의 선거자금을 박근혜에게 지원 했다고 최순실 운전기사가 증언 했습니다.



1998년 4.2 보궐선거 당시 우리 딸 넷 하고 나까지 해서 5000만원씩 총 2억5000만원인데 잘 가지고 대구에 내려가라고 말 했다고 합니다. 최순실 운전기사는 17년간 최순실 밑에서 운전기사를 했다고 말 했는데요. 최순실과 함께 최순실 운전기사는 돈가방을 가지고 대구 달성군에 위치한 박근혜가 살던 대백아파트 105동 202호로 갔다고 말 했습니다.




최순실 운전기사는 돈가방이 1m가 넘는 길이에 밤색 여행용 가방이었다며 우연히 가방속에 돈 뭉치를 봤다고 증언 했다고 합니다. 이어 최순실 운전기사 김씨는 2000년 실시된 16대 총선에서도 1998년과 마찮가지 였으며 최순실 일가가 빅근혜에게 선거자금 지원에 관여했다고 말 했다고 합니다.



역시나가 역시나였습니다. 점점 몰랐던 증언이 나오면서 최순실과 박근혜가 나락으로 떨어지고 있네요. 모든걸 밝혀야 한다고 생각 합니다. 용기 있게 증언한 최순실 운전기사 잘한 일이라고 생각 합니다. 확실한 정의가 무엇인지 국민이 살아있다는걸 보여줘야 된다고 생각하는 바 입니다.




​"모두 하 트 한번 눌러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WRITTEN BY
모모하우스
포메라니안 & 고양이 분양 전문 캐터리 모모하우스 ❤ http://www.momohousekennel.co.kr 24시간 분양문의 및 분양예약 010.2013.5979 카카오톡 no5979

받은 트랙백이 없고 , 댓글이 없습니다.
secret